홈 > 미스터리 > 미스터리
미스터리

족보와 서열문화에 대해. SBS 스페셜, "왜, 반말하세요?"

느바 13 6587 14 1





우리나라에 존재하는 '빠른' 족보.
여러 사람을 간혹 곤란하게 만들기도 하는데요,
서열이 세다고 유명한 어느 대학교 동아리 내에서도
서열 문화의 족보 정리는 존재했습니다.

한편, 존칭의 개념이 존재하지 않는,
한국에서 공부하는 외국인들의 입장은 어떨까요

말 자체에 큰 차이 없이,
비대칭적인 구조는 쓰지 않는다는 그들!

도통 서열 문화가 강한 한국에서는
이루어지기 어려운 수평적 언어 사용법.

누군가를 처음 만나면
나이, 졸업연도, 입학연도, 직위, 등 을
어떻게든 알아내서 위아래로 나누고,
한쪽은 존댓말을, 또 한쪽은 반말을 쓰게 되는
우리나라 사회.


대한민국의 서열 문화,
알고 보면 유아 시기부터 철저하게 
연령별로 구분해 교육하는
한국 교육제도의 영향이 있다는데요,

실제로 1살 차이가 나는 아이들은,
생년월일로 따지면 2달 차이밖에 나지가
않았습니다.

나이가 같으면 친구고,
어리면 '아기'라고 표현하는
아이들!

우리는 과연 어디서부터, 언제부터, 왜,
서열을 정리하기 시작한 것일까요?

장유유서로 대표되는
조선시대 유교의 영향 때문이었을까요?

하지만 조선 후기의 실학자 연암 박지원은
무려 20살 가까운 나이차를 넘어서서
서로 벗으로 부른 백탑 파라는 모임을 이루기도 했습니다.

 

게다가 장유유서는 가족 간의 윤리
사회에서의 윤리가 아니라는데… 

그러면 한 살의 나이까지 따지는 관습은
어디서 온 걸까요?

우리의 서열 문화는,
조선시대의 유교 탓이 아니라,
일제강점기 교육제도의 영향이 크다는 얘기인데요.

이토 히로부미에 의해 문부 대신으로 임명된
모리 아리노리는 군대의 엄격한 상하 구분을
사범학교에 도입하고
학년 간의 철저한 서열을 만들었습니다.

바로. '상급생한테 절대복종해야 된다'
라는 공식을 만든 것이죠.

놀랍게도 한국인이라면 익숙한
학교의 많은 시스템들이 일제시대의
모리 아리노리가 만든 분대식 학교 제도와 
정확히 일치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광복 후 70년도 더 흐른 시간,
왜 우리는 그동안 말의 높낮이를
줄이기 못했을까요?

4 19 혁명 이후, 학도호국단이 폐지되고
조금씩 느슨해져가던 학교 안의 권위주의는
1968년 국민교육헌장이 반포되면서
다시 일제강점기 사범학교의 모습으로 돌아갔습니다.

그리고 다시 우리는 학년, 나이, 직급이 높은 사람들에게
복종하는 권위주의에 익숙해져갔습니다.
자연스레 윗사람에게 더 맞춰주고 높여주면서,
그렇게 일상생활에도 스며든 위 / 아래 구분.

권위적인 우리 사회의 자화상은
사회를 비추는 거울,
우리의 속에 그대로 담겨 있습니다.

권위적인 모습을 벗어나야, 서로 간의
소통을 완만하게 이끌어낼 수 있다는 점.

말의 높낮이에 집중이 될 것이 아니라,
말을 어떻게 하느냐, 말의 태도에 따라
수평적 관계가 유지되는 것이 아닐까요?



출처: [SBS 스페셜] "왜, 반말하세요?" 서열문화 대한민국, 수평적 언어 가능할까?(https://m.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19285757&memberNo=35018344)


비대칭적인, 수직적인 관계만큼 부당하고 부조리한게 없는것 같습니다.

물론, 직업이나 특수한 상황에 따르면 다르지만
그건 당연한 것이니 이 다큐멘터리에서는 다른 면을 강조한듯 합니다.


 

Best Comment

BEST 1 발라모굴라스  
아니 96학번이 아니라 96년생들이라고??
BEST 2 ㅣㅣ  
일본 식민지 시대의 산물이라고 하는데 대만은 식민지로 50년 간 있었는데도 저런거 전혀 없음
13 Comments
발라모굴라스 05.01 17:24  
아니 96학번이 아니라 96년생들이라고??

럭키포인트 27,546 개이득

천우희 05.01 17:28  
옛날에 어리고 건강한 애들한테 뒤질까봐 만든거같음

럭키포인트 10,905 개이득

나성범 05.01 17:54  
96년생부터 사기 아닌가

럭키포인트 19,950 개이득

듀얼모멘텀 05.01 18:14  
사회 나오면 그런게 좀 덜한 것 같은데..

럭키포인트 12,897 개이득

1122222241 05.01 19:56  
불편하면 누구씨하고 선그어

럭키포인트 27,854 개이득

ㅣㅣ 05.01 20:39  
일본 식민지 시대의 산물이라고 하는데 대만은 식민지로 50년 간 있었는데도 저런거 전혀 없음

럭키포인트 9,881 개이득

비둘기 05.01 23:09  
존댓말은 없어져도 될거 같음

럭키포인트 11,730 개이득

하엠봉 05.01 23:15  
10년 뒤에 가서 찍어왔나 누가 96이야ㅋㅋㅋㅋㅋ

럭키포인트 29,839 개이득

꿀벌마야 05.01 23:26  
반공+군부정권 때문도 있다고 생각했는데...

군부정권이 들어서면서 체제의 색채를 지닌 교련과목이나 당시 안보나 국민통제 측면에서 통금, 70-80년대 교복 규격화. 권위주의 문화가 강화.  선후배 위계질서가 강화된듯

그래서 40-60년생 보다 60년생 이후가 선후배 나이를 더 따짐. 아버지세대는 학교도 제 나이에 안들어가는 경우도있고 출생신고도 늦게하는경우도 있어 한 몇 살 차이나도 친구하고 그랬는데

군부정권이후 곳곳에 군대문화가 자리잡아 그게 선후배 문화가 되면서 대학교까지 학번 문화가 체계화되고 더 심해짐

3월입학이니 만 나이로 같은 학년에 편입된 1-2월 빠른년생도 친구가 되고 그 이후 출생은 아래 학년에 들어가니 형이라 부르게 되고 그런 문화가 고착화

럭키포인트 10,642 개이득

현장 05.03 09:41  
[@꿀벌마야] 이거 부분적 공감함

부모님은 내가 대학교 다닐 때 1~2살 차이로 선배님하면서 깍듯히 하는거 보고 웃으시더라

럭키포인트 17,775 개이득

JohnNa 05.02 19:12  
5-6살 꼰머들 보소 ㅋㅋㅋ

럭키포인트 27,868 개이득

rkdqk 05.03 12:33  
96년생 와꾸보소

럭키포인트 5,483 개이득

김태희06 05.07 08:40  
어릴때 어리다고 반말하는 색1히들 ㅈㄴ맘에안들어서 지금은 상대가 누구든 애기라도 난 존댓말을 사용함. 근데 존댓말하니까 거리두는거같다면서 싫어하는 애들도있다곤함

럭키포인트 13,623 개이득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