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익명 > 익명
익명
16 Comments
IbT2rpBh 12.03 12:36  
그냥 정신승리지
그 2년동안 일을하든 공부를하든 여행을가든 뭘해도 군생활보단 이득임

럭키포인트 4,282 개이득

qMvkm1gm 12.03 12:37  
군대 도움된다는 개씹소리인게
사회에서 2년 있으면 군대에서 배우는것보다 훨씬 더 많이 배움

럭키포인트 9,504 개이득

pLw4tOPW 12.03 12:40  
이득일수도있지

럭키포인트 9,232 개이득

a6M3LfF7 12.03 12:43  
인생에 도움될거라고 딸치는거지

럭키포인트 4,811 개이득

KoRjNopj 12.03 12:43  
걍 그 시간에 헬스 다니고 자격증 취득, 연애하는게 훨 도움될듯

럭키포인트 3,205 개이득

gY0JoEFf 12.03 12:44  
뭐 운동이나 집단생활하는면에서 장점만 흡수하고 그러면 이득일수도있는데

내친구는 면제라서 남들보다 2년일찍 하고 싶은거 준비해서 어느정도 자리잡아가는데 확실히 1년이라도 어린게 개이득이더라 군대안가고

럭키포인트 9,277 개이득

e2Yvirkg 12.03 12:48  
형은 07군번인데.
군생활 절대적으로 도움된다.
업무시켜봐도 군필애들이 확실히 일잘한다.
드러운군대 2년 버텨냈으면 그만큼의 인내와 위계질서
에대한 이해라는게 기본장착돼있거든.
무론 요즘군대 글렀다고 하지만 그래도 군필과 미필은 엄청나게 차이남

럭키포인트 4,132 개이득

HBXNbeB2 12.03 22:50  
[@e2Yvirkg] 나도 07이다
몇월이냐

럭키포인트 7,955 개이득

Tslt9uBH 12.03 12:52  
조직 문화가 있는 곳에서 일을 한다면 도움이 되겠지만 그게 아니라면 딱히 도움 될일은 없을 것 같은데

럭키포인트 6,224 개이득

1VYLHGik 12.03 13:03  
나는 어떻게든 도움이 하나라도 된다고 봄

럭키포인트 1,862 개이득

VFHjfJto 12.03 13:05  
편하고 좋은 것만 찾는게 당연한 인간의 심리인데 개처럼 끌려가지 않는 다음에는 계속 그 틀에서는 못 벗어나지

근데 솔직히 요즘 군대는 씹...ㅋㅋ
생각해보니까 걍 안가는게 낫겠다 앵간한 동아리 활동이 조직문화 면에서는 더 빡셀듯

럭키포인트 8,911 개이득

bcB9Q2xZ 12.03 13:12  
군대는 안가는게 가장 좋긴 하다만... 장점만 말하자면 나는 도움된다고 생각함

군대 갖다 오기전에는 내 미래에 대한생각도없고 좀 개노답이었는데

군대가서 고생도 하고 사람들이랑도 부딪혀 보니까 점점 답 나옴.
생각도 많이 건강해지는 거 같고 무엇보다 병약했는데 체력 키워서 전역함

하나 더 장점 말하자면 세상 보는 시야가 넓어짐

럭키포인트 6,972 개이득

RKqKNlJ0 12.03 14:04  
군대만 생각하니까 인생에 도움 된다는 답이 나오지 ㅉㅉ 군대 안 간 2년 동안 다른 걸 했다면 어땠을까를 비교해봐야지 군대 그 자체만 보니까 뭐라도 했으니 도움된다는 말이 나오는 거임 시야? 사회생활? 체력? ㅋㅋㅋ군대 안 가고 2년동안 그 목적에 맞게 그것만 훈련하면 군대에서 키운 거의 2배는 키우겠다
군대가서 배우는 거라곤 세상엔 참 ㅂㅅ이 많다는 사실 뿐 간부 ㅅㄲ들 멍청해서 규정 제대로 독해도 못함 ㅋㅋ 병사인 내가 가르쳐줘야 되고 양심없이 지 이득만 챙기는 10새기들 천지고

럭키포인트 3,741 개이득

KgwDmonV 12.03 14:14  
도움되는 점 있다고 생각함. 아직까지는 사회문화가 군대처럼 돌아가는 곳도 많이 있으니까 참고 버티고 하는거는 어느정도 도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함.

럭키포인트 8,630 개이득

yzklXYxV 12.03 15:09  
군대가 도움되긴 되지

럭키포인트 8,543 개이득

sKdZmk1L 12.03 16:24  
도움이 되지
어디가서 삼라만상 거지같은 새끼들이랑 2년동안 붙어있겠냐

내가 살다살다 마춤뻡은 고사하고
조려대도 고려대라며 깃세우면서 의가사제대하려고 쑈하던 놈
짝사랑녀가 꼬우면 서울올라오라는 말에 소초에서 탈영했다가 헌병대에 잡힌 놈
어려서 어머니 집나가고 어부인 홀아버지 밑에서 방치되다시피 커서 20살에 이빨이 다 녹아있던 놈
동네 통이랍시고 건들건들 다니다가 술쳐먹고 옆동네 65살 할머니 준강간한 상근 놈
불법도박에 월급 죄다 꼬라박고 사채까지 끌어쓰다가 쫓겨난 하사
동네 안마방 처자가 군복입은 애들 보면 안부 물어보는 애 4딸린 상사
애들이 말 안듣는다고 대대장실가서 질질 짜대던 소위
교육간다고 배차내고 운전병이랑 낮술하다가 사고낸 중위

별에 별 거지같은새끼들을 다 만났는데
그런 새끼들 보면서 내 삶에 감사하게 되더라.

럭키포인트 1,921 개이득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