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익명 > 익명
익명

이성친구가 모텔가자고 한 후기

hNeQQNsS 27 624 2

안녕 


저번주말에 이성친구가 술먹고 모텔가자고 한 글쓴이임 


일단 만나서 밥먹고 카페가서 이런 저런 얘기하다가 술집가서 술먹기엔 시간도 애매하고 그래서 그냥 


술 사서 모텔 들어가자고 얘기햇지 


근데 얘가 나한테는 어쩌피 나랑 존나 10년 넘은 친구고 그럴일 없을거 알고 그래서 편하게 입고 나온대서 난 츄리닝 입고 나갓고 


걔도 그럴줄 알앗는데 풀메에 샤랄라 원피스입고 나왓데.. 


암튼 그날 아침에 축구하고 그래서 존나피곤해서 들어가자마자 침대에 누우니까 내 옆에 기대더니 피곤하냐고 자기가 안마해줄까 ? 


이래서 


"ㅇㅇ 야 나 발바닥 아픈데 발바닥좀 해주라 "


난 엎드려 누워있었고 얘는 내 발바닥 눌러주다가 점점 올라오면서 어깨까지 해주는데 그 존나 알잖아 


내 엉덩이쪽에 자꾸 비비는듯한 느낌 드는거.. 쌔하대 이거.. 


아 이러다가 진심 뭔일 일어나겠네 ㅅㅂ.. 정신 똑바로 차려야겟다 ㅇ이러고 난 계속 방어하고 


얘는 지 몸을 나한테 존나 밀착하고 슬쩍슬쩍 비비는거야 


난 엎드려 있어서 차라리 눈 감고 있는게 나을 것같아서 눈 감고있는데 점점 숨소리 거칠어지는것도 들리고.. ㅅㅂ ㅠ ㅠㅠ 


그러고 있다가 일어나서 내가 


"야 술먹자 지금 안먹으면 나 바로 잠들것 같다 술이나 먹으면서 얘기나 하자 " 


"지금? 음.. 그래.." 


이러고 술 마시기 시작. 


이 술을 마시면 안됬었다.. 


한 잔 두잔 들어가고 서로 남자친구, 여자친구 때문에 힘들었던거, 회사 생활 얘기하다보니 점점 가까워지고 


어느샌가 내 얼굴이랑 한뼘도 안되는 거리에서 나 보고있더라. 


얘 눈동자에서 놀란 내 얼굴이 선명히 보일 정도니.. 


그래서 내가 


"야야야...저리가라 ..무섭게 왜이러냐..ㅋㅋ " 


얘가 나 한참 보더니 그러더라 


" 너 나랑 사귈 맘 없지 우리 그냥 친구지? 나 너무 힘든데 기댈 사람이 너밖에 없는데, 자꾸 너가 밀어내는것 같아서 왜 이렇게 슬프냐.." 


하고 움 ..ㅋㅋ 


여기서 ..내가 안아주고 달래주다가 그러면 홀딱 넘어가는거다.. 생각하고 얘 침대에 앉히고 난 바닥에 앉아서 손만 잡고 


이렇게 말함.. 

27 Comments
MbvqlULR 06.13 00:11  
소설쓰는거지

럭키포인트 624 개이득

Ini8guAF 06.13 00:13  
[@MbvqlULR] ㄴㄴ 부랄두짝검

럭키포인트 103 개이득

0njKJHlq 06.13 00:14  
[@Ini8guAF] 보여줘

럭키포인트 3,930 개이득

YGNxAMWh 06.13 00:13  
그 때 ㅅㅅ하면 결혼하던가 인연끊던가 둘 중 하나라고 댓글 달은 놈인데 잘 참았다..
ㅅㅅ 몇 번 하고 친구 잃느니 한 번 참고 친구로 남는게 낫다고 본다.

럭키포인트 3,981 개이득

Ini8guAF 06.13 00:16  
[@YGNxAMWh] 나도 잘 참은거 같음
딱히 ㅅㅅ하고싶지도 않앗고, 친구가 더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근데 있었던거 그대로 쓴건데 구라라고 하면 뭐 어뜨케해야되냐 ㅜ
YGNxAMWh 06.13 00:26  
[@Ini8guAF] 걍 무시해라 인터넷이 다 그렇지 뭐.
나도 개인적으로 비슷한 경험이 있어서 믿는거지 아니었으면 소설이라고 댓글달고 있었을 수도 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
45OTPiyX 06.13 00:13  
아 시발 꿈

럭키포인트 3,682 개이득

t8vFXP5h 06.13 00:13  
좀더 끈적하게 써봐
구라라는 잡념이 더 강해서 집중력이 흐트러진다

럭키포인트 4,556 개이득

WlT4MONw 06.13 00:14  
아 현기증

럭키포인트 383 개이득

dWKz6TZ7 06.13 00:14  
소설 존나 못쓰네

럭키포인트 1,185 개이득

ajPwlzpq 06.13 00:18  
여자가 앵간히 못생겼나보내

럭키포인트 945 개이득

OZ82GyWP 06.13 00:19  
크.. 잘버텼다 친구 안잃었네 ㅋㅋ 근데 다른친구 사귀면되는건뒝 ㅎㅎ 바붕

럭키포인트 1,755 개이득

XOeSKuNU 06.13 00:23  
이렇게말함에서 왜끊기냐 ㅜ

럭키포인트 704 개이득

Ini8guAF 06.13 00:24  
[@XOeSKuNU] 쓰고잇다가 ㅈ모르고 올림 ㅈㅅ..
oujThHZO 06.13 00:30  
시발람아 왜 끊어

럭키포인트 1,946 개이득

kR66x5Jk 06.13 00:36  
빨리 올려라 좋은말할떄 개년아

럭키포인트 1,350 개이득

FKMYMaoL 06.13 00:37  
이런 야동없냐

럭키포인트 2,876 개이득

svFcvAFC 06.13 00:41  
몸은 섞고 그냥 계속 친구로 남는 경우도 있다 선택은 본인 몫

럭키포인트 87 개이득

YQWKnqZ4 06.13 00:47  
야이씨 ㅡㅡ

럭키포인트 2,521 개이득

iPvXfTzR 06.13 01:04  
아들 일어나

럭키포인트 1,950 개이득

gyJMmYv3 06.13 01:10  
이 소설의 끝을 써보려해

럭키포인트 4,525 개이득

EjqiAKGM 06.13 01:29  
기다린다

럭키포인트 800 개이득

u056pEBi 06.13 02:05  
이미 그 여자애는 널 친구로 안보고있는거야 괜히 친구 잃고 싶지 않다면서 애매한 스탠스 잡으면서 괜히 여지주고 상대방 더 괴롭게 만들지 말고 딱 잘라서 말해라 나는 너에게 이성적인 감정이 없고 계속 이런 마음 가지고 있으면 앞으로 얼굴보기 힘들거 같다고.

남녀 친구 사이에 모텔 단 둘이 가는거 부터가 이미 글러먹은 사이인거지 내가 보기에는 계속 여지 남기는 너 잘못이 크다

럭키포인트 1,860 개이득

CU1JmTDz 06.13 03:21  
ㅉㅉ 기어이갔구나

럭키포인트 3,832 개이득

P29SAnlR 06.13 07:39  
가서 안했으면 땡이냐 인마
아니라고 생각했음 아예 가질 말아야지
이미 걔는 널 남자로 보고 있는데
모텔을 같이 간거 자체가 문제

럭키포인트 4,604 개이득

o0pJb6Rt 06.13 11:22  
몇살이냐 ㅋㅋ부럽다

럭키포인트 3,561 개이득

cCk1rp6c 06.13 13:32  
ㄴㄷㅆ

럭키포인트 1,667 개이득

제목